尹 “홍준표 선배님 깐부”…洪 “내 역할은 여기까지”


국민의힘 대선 경선 과정에서 2030의 높은 지지를 받아온 홍준표 의원이 7일 “내 역할은 종료 되었다고 본다”고 밝혔다. 비슷한 시각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는 홍준표 의원…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