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통사람’ 노태우, 역사 뒤안길로…시민 애도 속 운구 행렬


고(故) 노태우 전 대통령의 영결식이 30일 엄수됐다. 유가족과 정치인, 시민들은 이날 발인과 노제(路祭)를 지켜보며 고인의 마지막 여정을 애도했다. 노 전 대통령의 발인은 이…

Source